주요 관심펀드

슈로더 준법감시인 사전확인필 제2016-157호 (2016년 7월 5일~2017년 7월 4일)

슈로더 글로벌 배당 프리미엄의 투자매력

금리변화에 영향을 덜 받는 주식 인컴 극대화 투자전략

글로벌 배당수익에 옵션 프리미엄을 더하여 더 높고 안정적인 인컴수익 추구

 

펀드의 특징

저평가된 글로벌 배당주에 투자하여 낮은 변동성으로 배당수익 + 알파 성과 기대

  • 배당수익과 더불어 주가상승에 따른 자본이득 기대 가능
  • 인컴수익 추구 자산 가운데 주식의 배당수익률이 과거평균 대비 가장 매력적
  • 재무건전성이 탄탄한 주식에 투자하여 금리민감도를 낮추며 장기적인 수익 향상 추구

글로벌 배당주의 배당수익에 옵션 프리미엄 수익을 더하여 인컴수익 극대화 추구

  • 미래의 불확실한 자본차익 가능성을 안정적인 인컴수익의 원천인 옵션 프리미엄으로 보완
  • 옵션에 대한 수요는 시장방향성과 무관하게 존재하여, 출구 전략과 금리 상승의 영향을 덜 받으며 인컴수익 극대화할 수 있는 투자방안

슈로더의 오랜 배당 프리미엄 투자 경험과 노하우

  • 슈로더 구조화 운용팀에서는 커버드콜(옵션프리미엄 추구) 투자전략을 2005년부터 시작

펀드 개요

투자위험등급 : 2등급 (높은 위험)

펀드명

슈로더 글로벌 배당 프리미엄 증권 자투자신탁 (주식-재간접형)

펀드 유형

주식-재간접형, 모자형, 추가형, 개방형, 종류형

투자 대상

룩셈부르크에 설정된 역외펀드인 Schroder ISF Global Dividend Maximiser C Acc 에 대부분의 자산을 투자

참조 지수1)

MSCI World TR Net Index 90% + Call rate 10%

투자 목적
(하위 역외펀드)

•전세계 기업의 주식 및 주식관련 외국집합투자증권에 주로 투자하여 자본이득을 추구
•보유종목에 대해서 단기 콜옵션 매도 전략을 활용하여 주가하락 위험을 부분적으로 방어하면서 추가수익을 추구

환헤지

이 투자신탁 내 외화자산에 대하여 담당 운용전문인력의 재량으로 100% 수준까지 원/달러 선물환 또는 선물 등을 통해 환헤지를 수행하는 것을 원칙으로 하되, 시장상황 변동시에는 집합투자업자의 재량에 따라 수시 조정이 가능합니다.

종류 A

종류 A-e

종류 C

종류 C-e

1) 단순 참조지수로 하위 역외펀드의 실제운용은 해당 참조지수를 추종하는 방식으로 운용되지 아니합니다. 따라서 펀드의 성과는 참조지수의 성과와 상이할 수 있습니다.
2) 선취판매수수료율은 종류 A: 납입금액의 1.0%이내, 종류A-e: 납입금액의 0.5% 이내에서 판매회사별로 차등적용 할 수 있습니다.
3) 상기 재간접 펀드가 투자하는 하위 역외펀드에서 발생되는 기타 비용은 미포함입니다. * 기타 비용 및 증권거래 비용은 사유 발생 시 추가로 발생할 수 있습니다.

이 투자신탁의 투자위험등급은 투자대상 자산의 종류 및 위험도를 감안하여 전체 6등급 중 2등급(높은 위험)으로 분류되었습니다. 추후 설정기간이 3년을 경과하는 경우 ‘최직근 결산일 기준 과거 3년간 수익률 변동성’을 기준으로 투자위험 등급을 재산정할 예정이며, 이 경우 투자위험 등급은 변경될 수 있습니다. 상기 집합투자업자의 투자위험등급 분류는 판매회사의 금융투자상품 위험도 분류와 상이할 수 있으니, 상품가입 시 판매회사와 확인하시기 바랍니다.

본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는 슈로더가 제공하는 특정 상품이나 서비스의 매입 또는 매도 제의나 권유를 위하여 운영되는 것이 아니며, 어떠한 투자결정도 본 사이트 정보에 의존하여서는 아니됩니다.• 이 금융투자상품은 예금자보호법에 따라 예금보험공사가 보호하지 않습니다.

  • 금융투자상품은 운용결과에 따라 투자원금의 손실이 발생할 수 있으며 그 손실은 투자자에게 귀속됩니다.
  • 가입 전에 투자대상, 투자위험, 환매방법, 보수 및 수수료 등에 관하여 투자설명서 또는 간이투자설명서를 반드시 읽어보시기 바랍니다.
  • 외화자산은 환율변동에 따라 자산가치가 변동되거나 원금손실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.
  • 투자대상국가의 시장, 정치 및 경제상황 및 과세제도 변동 등에 따른 위험으로 자산가치의 손실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.
  • 과거의 운용실적이나 전망이 미래의 수익을 보장하지 않습니다.